사직동 벽화 이야기
사직동 벽화 이야기
  • 중부매일
  • 승인 2011.11.30 17: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직동 옛 골목길이 울긋불긋 예쁜 그림들로 가득찼습니다.
사직동에서 '예술상회'를 운영하고 있는 이종현 작가. 이 작가가 벽화들의 주인공입니다. 낡고 오래된 길들을 형형색색에 물감으로 물들이고 있는 그의 이야기를 함께 들어봤습니다.
사직동 이야기길로 함께 가보시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