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산시, 조직개편 실시… 미래전략과·클린아산 TF팀 추진
아산시, 조직개편 실시… 미래전략과·클린아산 TF팀 추진
  • 유창림 기자
  • 승인 2018.12.13 14: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세먼지 대처' 기후변화대책과 신설
김용한 아산시 자치행정국장이 정례브리핑에서 2019년 상반기 조직 개편안을 발표하고 있다. /아산시
김용한 아산시 자치행정국장이 정례브리핑에서 2019년 상반기 조직 개편안을 발표하고 있다. /아산시

[중부매일 유창림 기자] 아산시가 6국 2직속 3사업소 1위원회 52과 17읍면동 286팀 체계로 조직을 개편한다.

아산시는 13일 시청 브리핑실에서 열린 정례브리핑을 통해 2019년 상반기 조직 개편안을 발표했다.

이날 김용한 자치행정국장은 "2010년 이후 처음으로 조직진단 및 직무분석 연구용역을 시행해 행정수요 및 현안과제에 능동적이고 효율적으로 대응하고자 2019년도 상반기 조직을 개편한다"고 밝혔다.

조직 개편안은 일 잘하는 조직문화 조성을 위한 ▶민원접점 부서강화 ▶격무부서의 업무완화 ▶유사한 기능의 통·폐합 ▶팀장 책임직무제 등을 골자로 하며, 현행 6실국 2직속 3사업소 1위원회 52과 17읍면동 280팀 체계에서 6국 2직속 3사업소 1위원회 52과 17읍면동 286팀 체계로 개편한다는 내용이다.

세부적으로는 기획경제국에 미래전략과를 신설해 기획예산과의 미래비전팀을 인수하고, 산업입지와 전략사업팀 그리고 클린아산 T/F팀을 신설해 시의 미래 전략사업을 추진해 나가게 된다.

또 오세현 시장의 공약사항인 미세먼지 저감대책 추진을 위한 전담부서로 환경녹지국에 기후변화대책과가 신설돼, 환경보전과의 일부업무와 기획예산과의 친환경에너지T/F팀을 인수하게 된다. 특히, 미세먼지대책팀을 신설해 향후 기후변화와 미세먼지에 능동적으로 대처한다는 방침이다.

민원봉사담당관의 차량등록팀 업무와 세정과, 교통행정과의 차량취득세와 책임보험 업무를 묶어 차량등록사업소를 신설해 차량등록민원 편의를 도모할 예정이다.

이외에도 정책기획담당관과 예산법무담당관을 통합해 기획예산과로 하고 평생학습관과 여성회관을 통합해 평생학습관으로 하며, 문화관광과의 문화재팀을 외암리민속마을관리소에 통합한다.

시민행복기획실에 있던 허가담당관을 부시장 직속으로 이관해 집단민원을 사전에 예방하고, 경제환경국에 있던 기업경제과와 사회적경제과, 자치행정국에 있던 세정과와 징수과를 각각 인수해 기획경제국으로 명칭을 변경한다.

김용한 국장은 "2019년 상반기 조직개편이 성공적으로 안착해 시민접점과 현장중심의 업무처리로 시민의 삶의 질 향상은 물론 일 잘하는 스마트한 조직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