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 활옥동굴 올해 입장객 30만명 달성 전망
충주 활옥동굴 올해 입장객 30만명 달성 전망
  • 정구철 기자
  • 승인 2021.06.13 16: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만 명째 입장객인 고서원씨 가족
10만 명째 입장객인 고서원씨 가족

[중부매일 정구철 기자] 충주 최고의 관광지인 활옥동굴의 올해 입장객 수가 30만명을 넘어설 것으로 보인다.

12일 충주 활옥동굴측에 따르면 이날 오전 10시 40분께 입장한 고서원(36.대전시 유성구)씨 가족이 행운의 10만번 째 입장객이 됐다.

활옥동굴측에서는 고서원씨 가족에게 꽃다발과 소정의 활옥동굴 생산품을 제공했다.

지난해 5월 개장이후 작년 입장객 수 189천명을 달성한 활옥동굴은 현재 6월 중순인 점을 감안, 올해 안에 30만 명 달성이 이뤄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최대 성수기인 7-8월 2개월간 10-12만명이 다녀갈 것으로 예상되고, 9월 이후에도 월간 2-3만명의 관광객이 방문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기 때문이다.

활옥동굴 측은 20만 번 째, 30만 번 째 입장객을 환영하는 이벤트를 준비하고 있으며 2개월 정도 후인 8월 중순께 20만번째 입장객이 나올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민광기 활옥동굴 부사장은 "활옥동굴을 충주시의 자랑거리요 세계유수의 관광지로 만들어 2025년도에는 동굴관광객 100만명 시대를 활짝 열고 관광충주의 위상을 제고하는 한편. 지역경제에도 연간 1천억 원 이상의 경제유발효과를 낼 수 있도록 일익을 담당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