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동소방서, 에어컨 실외기 화재 발생 주의 당부
영동소방서, 에어컨 실외기 화재 발생 주의 당부
  • 윤여군 기자
  • 승인 2021.06.14 15: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윤여군 기자]영동소방서(서장 김영준)는 최근 날씨가 무더워지면서 에어컨 사용량이 증가함에 따라 에어컨 실외기 등 냉방기 관련 화재가 발생하지 않도록 각별한 주의를 당부했다.

국가화재정보시스템 통계에 따르면 최근 3년간 에어컨과 관련된 화재는 전국에 706건(충북 19건)이며, 그중 76%(충북 47%)가 전기적 요인으로 화재가 발생했다.

이에 에어컨 화재 예방을 위해서는 실외기 전원선은 이음부가 없는 단일 전선으로 설치하고 실외기 연결 부분 전선의 훼손 여부 등 상태 확인, 실외기는 벽체와 10cm 이상 떨어진 곳에 설치할 것을 당부했다.

또한, 실외기 팬이 작동되지 않거나 소음이 발생할 경우 즉시 점검하고 전문 청소 업체 통해 실외기 내부 등 주기적 청소ㆍ관리를 해야 한다.

김영준 영동소방서장은 "올여름 폭염이 잦을 것으로 예상되면서 에어컨 화재 예방에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며 "주기적인 점검을 통해 시원하고 쾌적한 여름철을 보내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