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소방 "여름철 화재 10건 중 3건 '전기화재'…주의당부"
충남소방 "여름철 화재 10건 중 3건 '전기화재'…주의당부"
  • 황진현 기자
  • 승인 2021.06.15 11: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황진현 기자]여름철 화재 10건 중 3건이 전기화재인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소방당국은 에어컨, 선풍기 등 전기제품 사용이 많은 여름철을 맞아 안전한 전기 사용에 대한 각별한 예방점검과 주의를 당부했다.

15일 도 소방본부의 통계에 따르면 최근 3년 여름철(6∼8월) 도내 화재 건수는 총 1천501건이다. 특히 여름철 화재 10건 중 3건(448건)이 '전기화재'로 나타났다.

전기화재로 인해 8명(사망 1명, 부상 7명)의 사상자가 발생하고 재산피해는 31억 원에 달했다.

화재 발생 장소는 주택이 127건(28%)으로 가장 많았고 ▷자동차 46건(10%) ▷창고 34건(8%) ▷음식점 33건(7%) ▷축사 28건(6%) ▷공장 26건(6%) 순이었다.

발생 원인으로는 미확인 단락이 183건(41%)으로 대부분을 차지했고 트래킹(11%)과 과부하·과전류(10%)가 뒤를 이었다.

지난 4월 4일 전일 많은 비(43㎜)가 내렸던 당진시 송산면의 한 주택에서 빗물이 천장 배선에 침투해 화재가 발생했다.

지난달 13일에는 천안시 서북구 성거읍 아파트에서 멀티탭에 헤어드라이어, 선풍기, 휴대전화 충전기 등 많은 전기제품을 연결해 장시간 사용하던 중 전기합선으로 화재가 났다.

같은달 16일에는 서산시 읍내동 자동차부품 판매점에서 옥외 간판의 노후 전선에 빗물이 스며들어 화재가 발생하기도 했다.

가정 내 전기화재를 예방하기 위해서는 전기차단기 정상 작동(차단)을 확인하고 분전반(배전반 및 계량기), 주택 천장 등에서 빗물이 스며드는지 살펴봐야 한다.

이밖에 ▷콘센트 문어발식 사용금지 및 전선(배선)의 손상 여부 점검 ▷규격에 맞는 퓨즈와 차단기 사용 ▷냉방기기 장시간 사용자제 ▷에어컨 실외기 등 주변에 가연물 치우기 ▷외출 시 전원플러그를 뽑아 전원 차단하기 ▷물이 고인 곳 등에서 전기작업 시 감전 주의 등을 기울여야 한다.

한편 도 소방본부는 여름철에는 화재 외에도 공장이나 농장·들에서 일을 하다가 감전되는 사고도 증가하는 만큼 작업 전 반드시 위험요인을 점검하고 안전 수칙을 지켜줄 것을 요청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