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시, 실시간 미세먼지 정보 알리미 '대기오염측정망' 확충
당진시, 실시간 미세먼지 정보 알리미 '대기오염측정망' 확충
  • 이희득 기자
  • 승인 2021.07.22 14: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합덕·송악에 추가 설치… 오존 등 6개 항목 데이터 전송

[중부매일 이희득 기자]당진시가 대기상황을 실시간으로 측정할 수 있는 대기오염측정망 2개소(도시대기 1개소, 도로변 1개소)를 신규 구축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현재 시는 서북부지역에 도시대기측정망 2개소(당진시청사, 송산면)를 운영 중으로, 이번 남부지역인 합덕읍에 신규 설치함에 따라 일부지역에 편중되지 않는 미세먼지 정보 제공 및 신뢰성 있는 대기질 측정을 통한 대기정책수립의 기초자료로 활용할 수 있게 됐다.

특히 당진에서 처음으로 신설되는 도로변 대기측정망은 산업단지 지역인 송악읍 38번 국도변에 설치 예정으로 인근 송악IC 고속도로 통행 및 지역 간 산업 물류활동으로 교통량이 많은 도로변에 설치함으로써 차량에 의한 대기오염물질 변화를 모니터링 할 예정이다.

신규로 설치될 대기오염측정망은 올해 10월 경 설치 예정으로, 측정항목은 일산화탄소, 미세먼지, 아황산가스, 이산화질소, 오존 등 6개 항목이며 측정된 대기정보는 대기환경전광판, 에어코리아(http://www.airkorea.or.kr) 등을 통해 실시간으로 시민에게 공개될 예정이다.

시 김지환 기후에너지과장은 "대기오염측정소가 확대 운영됨에 따라 정확한 대기질 진단 및 관리가 가능할 것으로 기대된다"며 "시민분들게 신뢰성 있는 미세먼지 정보를 제공해 '살고싶은 당진시' 구현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