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대, '공군 장교학군단' 설치 나섰다
청주대, '공군 장교학군단' 설치 나섰다
  • 이지효 기자
  • 승인 2021.09.06 16: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종 장학생 전국 최대 배출·3년 연속 학군단 설치대학 최우수 평가
ROTC 설치대학 신청서 제출·현장점검 등 거쳐 11월 최종 선정 예정
청주대학교는 공군 장교학군단 설치대학 조종·일반 분야 지원신청서를 제출했다. 사진은 대한민국 공군 전투기 모습. /대한민국 공군 홈페이지
청주대학교는 공군 장교학군단 설치대학 조종·일반 분야 지원신청서를 제출했다. 사진은 대한민국 공군 전투기 모습. /대한민국 공군 홈페이지

[중부매일 이지효 기자]청주대학교(총장 차천수)가 공군 장교학군단(ROTC) 설치에 적극 나섰다.

청주대는 6일 병 복무기간 단축으로 인한 장교 획득의 현실적 문제를 해결하고, 지성·인성·체력을 갖춘 조종사 확보로 첨단 전투기의 효율적 운영, 무인기 분야(조종, 정비 등) 학군 장교 선발을 통한 공군 직무의 활용 확대를 위해 추진되는 공군 장교학군단 설치대학 조종·일반분야에 지원신청서를 제출했다고 밝혔다.

청주대는 공군의 장교학군단 설치대학 선정기준인 시설요건(비행교육원 운영, 규정시설 등)과 예산지원, 대학역량진단, 안보 인프라 및 첨단학과 운영 등 모든 기준을 충족한 것으로 전해졌다. 또한 신청서를 제출한 다른 대학보다 선도적으로 공군 장교학군단 설치를 위해 장기적으로 준비해 온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청주대 항공운항학전공은 공군 조종 장학생 전국 최다 배출 실적을 보유하는 등 이미 교육 운영 능력이 검증되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여기에 청주대 중장기발전계획에 항공(조종, 정비, 무인항공기) 및 ICT(인공지능, 빅데이터, 디지털 보안) 분야의 특성화 전력을 이행하고 있다.

청주대는 이미 1976년 육군학군단을 창단해 운영하고 있는 가운데, 2018년부터 2020년까지 3년 연속 국방부 주관 학군단 설치대학 최우수 판정을 받는바 있다.

이와 함께 충북에는 공군 장교양성의 요람인 공군사관학교를 비롯해 공군 핵심 전략을 보유한 제17전투비행단, 제19전투비행단이 운용중이다. 더욱이 청주국제공항을 거점으로 한 항공물류 중심도시로, 지역발전을 위해 군·산·학·관 간 상생협력체계를 구축해 지속적인 협력관계를 유지하는 것도 큰 장점으로 손꼽히고 있다.

차천수 청주대 총장은 "군사 중심 대학의 위상을 지속하고자 항공 및 군사 분야 특성화 전략을 수립하고 첨단 국방과학기술 분야 인재 양성을 위한 교육과정을 운영하고 있으며, 항공·우주분야 발전의 선도적인 역할을 할 수 있는 공군 장교학군단 유치를 위해 오랫동안 준비해 왔다"며 "현재 공군 특화전공개설 및 교과 운영으로 공군 장교학군단을 설치·운영할 수 있는 충분한 역량을 갖추고 있다"고 강조했다.

한편 공군은 서류심사와 현장 실태점검 등을 거쳐 오는 11월 공군 장교학군단 설치대학을 선정할 계획으로 알려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