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신보-우리은행, 중소기업·소상공인 금융지원 업무협약
충북신보-우리은행, 중소기업·소상공인 금융지원 업무협약
  • 이완종 기자
  • 승인 2021.09.13 12: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리은행 특별출연으로 총 15억원 보증지원

[중부매일 이완종 기자] 충북신용보증재단(이사장 김교선)과 우리은행(그룹장 신광춘)은 13일 코로나19 경제위기 극복 지원을 위한 '충청북도 중소기업·소상공인 금융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충북신용보증재단은 이번 우리은행 특별출연금 1억원을 재원으로 출연금의 15배수인 15억원 규모로 신용보증을 지원할 계획이다.

지원대상은 충청북도 내 사업장을 두고 있는 소기업·소상공인으로, 보증수수료를 연 1.0%로 낮추고 보증비율을 상향 지원하여 소상공인의 금융비용 부담을 한층 완화할 예정이다.

김교선 충북신용보증재단 이사장은 "이번 우리은행과의 업무협약으로 코로나19의 장기화로 인해 경영난을 겪고 있는 도내 소기업·소상공인에게 보증지원을 강화함으로써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적극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협약보증은 13일부터 한도 소진시까지 신청 가능하며, 충북신용보증재단 본점 및 관할지점에 방문해 신청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