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어촌공사 공주지사, 취약계층 농촌 집 고쳐주기 봉사활동
농어촌공사 공주지사, 취약계층 농촌 집 고쳐주기 봉사활동
  • 이병인 기자
  • 승인 2021.09.15 13: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손가정을 위한 주거환경 개선 활동 펼쳐
한국농어촌공사 CI
한국농어촌공사 CI

[중부매일 이병인 기자] 한국농어촌공사 공주지사(지사장 윤석근) 행복충전봉사단은 이인면의 한 조손가정에 방문하여 '농촌 집 고쳐주기' 봉사활동을 실시했다.

'농촌 집 고쳐주기'는 한국농어촌공사와 다솜둥지복지재단이 함께 추진하는 사업으로 재능기부와 자원봉사를 통해 농촌 취약계층의 노후, 불량한 집을 고쳐 주거환경 개선 및 삶의 질 향상을 목적으로 하고 있다.

올해 수혜 가정은 조손가정으로 지붕 기왓장이 파손되어 누수로 인한 곰팡이가 심각한 상태였던 가정집을 공주지사 직원들은 전문 건축설비업체와 함께 코로나19 방역수칙을 준수하여 지붕 보수공사를 실시했다.

윤석근 지사장은 "앞으로도 관내 농가의 주거사각복지 개선을 위해 힘쓸 뿐만 아니라 사회공헌을 통해 나눔과 배려의 문화가 확산되는 데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