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전 노리는 이낙연에 일부 친문 핵심 힘 실어
반전 노리는 이낙연에 일부 친문 핵심 힘 실어
  • 김홍민 기자
  • 승인 2021.09.16 16: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종민·홍영표·신동근, 이낙연 지지선언
왼쪽부터 더불어민주당 (왼쪽부터)신동근, 김종민, 홍영표 의원이 16일 국회 소통관에서 이낙연 후보의 지지를 선언하고 있다. /연합뉴스
왼쪽부터 더불어민주당 (왼쪽부터)신동근, 김종민, 홍영표 의원이 16일 국회 소통관에서 이낙연 후보의 지지를 선언하고 있다. /연합뉴스

〔중부매일 김홍민 기자〕충북 여권 인사 상당수의 지지를 받으며 반전을 노리는 더불어민주당 경선 예비후보 이낙연 전 대표에게 일부 친문(친문재인)계 핵심 국회의원들이 힘을 보탰다.

앞으로 당내 주류인 친문계가 이낙연 전 대표를 전폭적으로 지지할지 주목된다.

김종민(논산계룡금산)·홍영표(인천 부평을)·신동근(인천 서을) 의원은 16일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이낙연 전 대표의 지지를 선언했다.

이들은 이날 "우리가 이낙연 후보를 지지하는 이유는 ▷문재인 정부를 가장 성공적으로 이어갈 후보 ▷대한민국을 복지국가로 이끌 가장 적임자 ▷국난극복에 가장 필요한 민주적 리더십, 신뢰의 리더십을 갖췄다"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이낙연 후보는 1년 전 총선에서 민주당 180석 압승에 큰 힘이 됐다"라며 "내년 대선에서 민주당에 승리를 안겨다 줄 본선 필승 후보"라고 강조했다.

김종민 의원은 "이낙연 후보가 결선투표에 갈 수 있도록 하는 게 1차 목표다. 일단 3명만 움직인 뒤 추후 상황을 보려 한다"며 "여의치 않으면 3지대에 있는 20명 안팎의 의원들 모두가 나설 수도 있다"고 밝혔다.

이 전 대표는 이날 호남으로 달려가 광주시의회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광주에서 반전을 일으켜 결선 투표로 가는 드라마를 만들어 달라"며 "민주당이 승리하려면 또 한 번의 드라마가 필요하다"고 호소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