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론7단체, 신뢰 회복 위해 자정 노력 기울이자에 의견
언론7단체, 신뢰 회복 위해 자정 노력 기울이자에 의견
  • 이지효 기자
  • 승인 2021.09.23 14: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통합형 언론자율규제기구 설립으로 사회적 책무 강화

[중부매일 이지효 기자] 언론7단체는 23일 한국프레스센터 18층 외신기자클럽에서 언론 자율규제 강화를 위한 공동 기자회견을 개최하고 '통합형 언론자율규제기구' 설립으로 언론의 사회적 책무를 강화하겠다고 밝혔다.

방송기자연합회·전국언론노동조합·한국기자협회·한국신문방송편집인협회·한국신문협회·한국여기자협회·한국인터넷신문협회가 가입된 언론7단체는 성명을 통해 "더불어민주당과 국민의힘 8인 협의체인 언론중재법 개정 논의를 즉각 중단할 것을 엄중히 촉구한다"며 5가지 사항을 추진해 나갈 것을 발표했다.

먼저 언론에 대한 자율규제를 강화하기 위해 '통합형 언론자율규제기구 설립'을 추진하고 이 기구엔 포털 등 플랫폼 사업자와 유료방송 사업자 등도 참여할 수있도록 한다는 계획이다.

이어 "이 기구는 개별 언론사에게 맡겨왔던 인터넷 기사에 대한 팩트체크 등을 통해 심의·평가해 이용자에게 제시하고 심의·평가 결과를 언론사에 알려 잘못을 바로잡고 저널리즘의 품질을 높일 수 있도록 돕겠다"는 취지를 밝혔다.

이를 통해 이 기구는 허위정보를 담고 있거나 언론윤리를 위반한 인터넷 기사로 인해 발생하는 피해를 차단하기 위해 언론사에 대한 문제가 된 인터넷 기사의 열람 차단을 청구하며 필요한 경우 실효성 있는 제재를 가하고 인터넷 기사와 광고로 인한 피해자가 법정기구인 언론중재위원회나 법원에 가지 않더라도 신속하게 피해 구제를 받을 수 있는 방안을 찾아 시행할 것을 제시했다.

언론7단체는 "통합형 언론자율규제기구 설립·역할과 기능, 자율 규제 방식 등에 대한 구체적인 방안을 마련하기 위해 학계·언론계·전문가 등으로 연구팀을 구성해 연구를 수행하고 기구는 외부의 압력이나 간섭을 받지 않도록 전문성과 독립성을 갖춘 인물로 구성하며 언론사 인터넷 기사의 품질을 높이는데 기여할 수 있도록 언론계의 의견을 반영해 설립한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