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광역문화재단연합회 중부권 협의체 출범
한국광역문화재단연합회 중부권 협의체 출범
  • 이지효 기자
  • 승인 2021.10.13 16: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북·충남·대전·세종시문화재단 연대와 협력
왼쪽부터 대전문화재단 심규익 대표이사 세종문화재단 김종률 대표이사·충남문화재단 김현식 대표이사·충북문화재단 김승환 대표이사.
왼쪽부터 대전문화재단 심규익 대표이사 세종문화재단 김종률 대표이사·충남문화재단 김현식 대표이사·충북문화재단 김승환 대표이사.

[중부매일 이지효 기자] '한국광역문화재단연합회 중부권 협의체'가 13일 충남문화재단 대회의실에서 충북·충남·대전·세종시문화재단이 참여한 가운데 출범했다.

이날 4개 재단 대표이사는 협의체 구성과 운영에 대한 공동협약서를 체결하고 공동선언문을 발표했다. 공동선언문에서 각 재단 대표이사는 지역문화분권 시대에 당면한 현실에 대응하고 지역문화진흥이라는 공동의 목표를 달성하기 위해 노력할 것을 다짐했다.

협의체를 통해 중부권의 고유한 문화정체성 발현과 지역문화분권 실현을 위해 연대와 협력할 것을 분명히 했다.

주요 협력내용으로 ▷중부권 문화 진흥을 위한 공동사업 추진 ▷중부권 문화 활성화를 위한 광역시·도 단위의 협력체계 구축 ▷지속가능한 문화예술 기반 구축을 위한 정책방안 모색 ▷인적교류 등 기타 상호협력 증진을 위한 사업추진을 추진할 것을 약속했다.

중부권 협의체는 각 재단의 주요간부급 실무협의회를 구성하고 분기별 회의를 통해 공동의제 발굴과 협력사업방안에 대해 논의를 이어갈 계획이다.

김승환 충북문화재단 대표이사는 "중부권 4개의 광역은 충청도를 뿌리로 한 인문정신문화의 공동체로 이번 협의체 출범을 통해 문화예술로 연대하고 교류해 문화자치를 실현하자"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