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을 색채로 흠뻑 물든 구드래서 '제18회 부여국화축제' 개막
가을 색채로 흠뻑 물든 구드래서 '제18회 부여국화축제' 개막
  • 윤영한 기자
  • 승인 2021.10.21 11: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윤영한 기자 〕 제18회 백제고도 부여국화축제가 오는 11월 3일~ 11월 11일까지 9일간 부여군 구드래 둔치에서 화려한 막을 올릴 예정이다.

부여군은 올해 부여국화축제를 위드코로나 시대에 발맞춰 국화를 직접 보고 즐길 수 있는 도보 관람방식으로 준비하고 있다. 안전한 축제 진행을 위해 도보 관람을 희망하는 관람객을 대상으로 발열체크 증상 확인, 손소독, 마스크 착용 등 방역수칙 준수 여부를 확인해 축제장 입장을 허용할 방침이다.

부여국화축제에는 '길이 36m 대형 사비나성(전망대)'를 비롯한 10개 테마 40,000점의 국화 작품을 선보여 시민들과 관광객들을 환상적인 국화축제의 장으로 인도한다.

이밖에 국화 가꾸기, 농촌체험행사와 함께 2021년 압화작품 전시회, 제16회 백제서각예술제, 농산물홍보판매 등 병행행사가 진행돼 관람객들의 오감을 만족시킬 것으로 기대된다.

또 군은 축제장을 직접 방문하지 못하는 이들을 위해 유튜브를 통해 개막행사는 물론 행사장 곳곳의 국화작품과 현황을 업로드 할 계획이다.

방역도 한층 더 강화한다. 코로나19 집단행사 방역관리지침과 정부·지자체 행사운영지침, 사회적 거리두기 세부지침을 준용해 출입명부 작성에서부터 마스크 미착용자 입장 제한, 행사장 내 방역 소독 등에 만전을 기할 계획이다.

박정현 군수는 "코로나19가 장기간 지속하면서 많은 이들이 어렵고 힘든 나날들을 보내고 있다"며 "부여군민뿐 아니라 전 국민이 자연과 국화로부터 마음에 위로와 힐링과얻을 수 있도록 이번 국화축제를 잘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