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선수단, 전국장애인체육대회 메달 연이어 획득
세종시선수단, 전국장애인체육대회 메달 연이어 획득
  • 홍종윤 기자
  • 승인 2021.10.23 15: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펜싱 심재훈 금1·역도 천민기 은3·펜싱 박천희 동1
천민기 선수가 남자 48㎏급 벤치프레스 종합·파워리프팅·웨이트리프팅에 출전해 총 3개의 은메달을 획득했다. /세종시
천민기 선수가 남자 48㎏급 벤치프레스 종합·파워리프팅·웨이트리프팅에 출전해 총 3개의 은메달을 획득했다. /세종시

[중부매일 홍종윤 기자] 제41회 전국장애인체육대회가 지난 20일 개막한 가운데 세종시선수단이 반가운 메달 소식을 전하고 있다.

첫 메달은 역도 종목에서 천민기 선수가 남자 48㎏급 벤치프레스 종합·파워리프팅·웨이트리프팅에 출전해 총 3개의 은메달을 획득했다.

전국장애인체육대회에 처음 출전한 천 선수는 이번 대회에서 동메달을 목표로 경기에 임했지만, 우수한 경기력으로 은메달을 목에 걸면서 앞으로의 무궁무진한 가능성을 보여줬다.

천 선수는 지난 6월 개최된 제20회 전국 장애인역도선수권대회에서 종합우승을 차지해 관계자들을 깜짝 놀라게 한 바 있다.

펜싱에서는 금메달 소식이 들려왔다.

심재훈 선수가 남자 에뻬 개인전 3/4등급에서 금메달을 획득, 박천희 선수가 에뻬 개인전 2등급에서 동메달을 획득하며 메달레이스에 합류했다.

대회 이틀차에 접어든 세종시 선수단의 누적 메달(지난 21일 기준)은 지난 10일 사전 경기에 트라이애슬론 종목에서 김지용 선수가 획득한 은메달 하나를 포함해 금1·은4·동1 이다.

나채웅 세종시장애인체육회 사무처장(총감독)은 "대회 목표보다 더 높은 성적을 거둔 천민기 선수에게 진심으로 박수를 보낸다"며 "세종시 선수단이 남은 경기 일정에서도 최대한 안전하게 대회에 참가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