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정지 환자, 감사글 전달… 천안동남소방서 사기 충만
심정지 환자, 감사글 전달… 천안동남소방서 사기 충만
  • 유창림 기자
  • 승인 2021.11.01 09: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안동남소방서 병천119안전센터 소방대원들.  /천안동남소방서
천안동남소방서 병천119안전센터 소방대원들. /천안동남소방서

[중부매일 유창림 기자]심정지 환자가 천안동남소방서(서장 박찬형) 홈페이지에 올린 감사글이 소방대원들의 사기를 올리고 있다.

작성자는 자전거 라이딩 중 심정지 상태에서 살아나 감사의 글을 전한다며 지난달 14일 홈페이지에 구급대원 및 지인에게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이영배 구조구급팀장은 "지난 9월 30일 자전거 라이딩 중 발생한 심정지 상황에서 지인들의 적절한 조치와 펌뷸런스 대원 및 구급대원의 완벽한 팀워크로 심정지 상황에서 극적으로 살아난 케이스였다"며 당시 상황을 설명했다.

게시글에 본인의 실명을 공개한 작성자는 "24시간 늘 대기상태로 긴장 속에 사시는 119소방관분들께 감사를 전한다. 다시 태어난 인생 늘 감사 하면서 봉사하는 마음으로 살겠다"고 전했다.

이에 대해 천안동남소방서는 "심정지 상태에서 회복되어 직접 써주신 글을 보니 저희도 감사한 마음과 벅찬 마음이 몇 배는 되는 것 같다. 앞으로 오랜 시간 소중한 사람들과 행복하고 소중한 시간 많이 만들어 나가시기를 진심으로 바라겠다"고 화답했다.

감사글의 주인공은 독립119안전센터 소속 구급대원 조재현·오덕영·김재이, 펌뷸런스대원 임영미·고승필·유환수·전호진, 병천119안전센터 소속 구급대원 탁수정·김호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