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의힘 천안을 당협 외연확장 가속
국민의힘 천안을 당협 외연확장 가속
  • 유창림 기자
  • 승인 2021.12.23 10: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환읍 협의회 이어 백석동 협의회도 조직
이정만 국민의힘 천안을 당협위원장이 백석동 협의회 발대식에서 축하 인사를 하고 있다. /유창림

[중부매일 유창림 기자]국민의힘 천안을 당협위원회(위원장 이정만)가 외연 확장을 가속화하고 있다.

국민의힘 천안을 당협은 지난 21일 백석동 협의회를 조직하고 천안시축구센터에서 발대식을 가졌다. 성환읍 협의회 조직 이후 두 번째 읍면동 단체를 구성한 것이다.

이날 발대식에는 이정만 국민의힘 천안을 당협위원장, 이창수 천안병 당협위원장, 정도희 천안시의회 부의장, 유영진·이준용·김철환 시의원 및 백석동 협의회 위원 90여명이 참석했다.

이날 출범한 국민의힘 천안을 백석동 협의회는 박봉식 리더스교육평가원 원장이 위원장을 맡았다.

박봉식 위원장은 "백석동 협의회 위원장에 임명해 준 이정만 당협위원장에 감사하고, 앞으로 활발한 활동을 펼쳐 백성동 협의회를 전국에서 가장 모범적인 협의회로 만들겠다"고 전했다.

이정만 국민의힘 천안을 당협위원장이 백석동 협의회 발대식에서 축하 인사를 하고 있다.  유창림

이정만 국민의힘 천안을 당협위원장은 "읍면동 협의회는 정당의 가장 기본이 되는 세포조직으로 읍면동 협의회의 활성화가 상향식 민주주의의 첫걸음이다"고 강조하며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정당의 조직원으로 기꺼이 참여해 주신 90여명의 위원들의 결단에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이정만 위원장은 천안을 9개 읍면동 모두에 협의회 조직을 계획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