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시, '철도역을 기록하다' 전시회 개최
충주시, '철도역을 기록하다' 전시회 개최
  • 정구철 기자
  • 승인 2021.12.30 09: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철도역을 기록하다' 전시회 모습

[중부매일 정구철 기자]충주시 융합·창조 평생학습동아리 '마을을 기록하다'가 충주 철도역 사진과 그림 작품 30여 점을 충주역 내 맞이방에 전시한다.

'마을을 기록하다'는 지역사회 공헌활동 일환으로 충주 6개 철도역(주덕역, 달천역, 충주역, 목행역, 동량역, 삼탄역)의 역사와 풍경을 기록해 달라는 시민 요청에 따라 작품전시를 기획하게 됐다.

메모리아 동아리에서 사진, The 그리다 일러스트와 어반드로잉 동아리에서 그림, 돋보기 유튜브 동아리에서 영상을 각각 맡아 작품 제작에 심혈을 기울였다.

특히, 한국철도 대전충청본부의 촬영 승인을 얻어 6개 철도역을 직접 방문해 생생한 현장감을 살리고 폐역이 된 3개 철도역의 과거 사료들을 조사하며 과거의 역사까지 되돌아보는 기회를 마련했다.

완성된 작품은 충주시평생학습박람회 기간 문화회관에서 특별전으로 선보인 데에 이어 중부내륙고속철도 개통식에 맞춰 충주역에서 전시해 충주시 '고속철도시대'의 의미를 더해주게 된다.

작품들은 내년 1월 14일까지 전시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