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기업 10곳중 6곳 "올해 신입 채용 예정"
국내 기업 10곳중 6곳 "올해 신입 채용 예정"
  • 이완종 기자
  • 승인 2022.01.13 10: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이완종 기자] 국내기업 10곳중 6곳이 올해 신규직원 채용을 실시할 것으로 보인다.

13일 취업 플랫폼 잡코리아에 따르면 국내 기업 567곳의 채용 담당자를 대상으로 올해 대졸 신입사원 채용 계획을 조사한 결과 10곳 중 6곳 이상이 '채용 계획이 있다'고 응답했다.

세부적으로 응답 기업 중 올해 대졸 신입사원 채용 계획을 확정했다고 답한 기업은 67.7%였다. 반대로 '채용 계획이 없다'고 답한 기업은 16.4%였다.

채용 계획을 아직 정하지 못한 기업은 15.9%로 조사됐다.

기업 규모별로는 대기업에서 채용 계획이 있다고 응답한 비율이 91.9%로 가장 높았고, 중견기업은 80.5%, 중소기업은 63.0% 수준이었다.

계획하고 있는 신입사원 채용 시기는 1월(32.0%)이 가장 많았고 이어 3월(20.8%), 2월(17.7%), 4월(13.0%) 등의 순이었다.

채용 방식은 수시채용(50.0%)이 절반을 차지했으며 공개채용은 27.3%, 상시채용은 22.7% 등이었다.

신입사원 채용에서 중요하게 평가하는 기준에 대한 설문(복수응답)에는 '지원 분야에서 일해본 경험'이 53.8%로 가장 많았고 이어 '지원 분야 전문지식과 자격증 보유'(38.6%), '책임감과 성실함이 느껴지는 태도'(36.8%), '자기 발전에 대한 관심과 의지'(20.3%) 등이었다.

이번 조사는 이달 4일에서 10일까지 모바일 설문조사 방식으로 진행됐다. 응답 기업은 중소기업이 405곳(71.4%)으로 가장 많았고 이어 중견기업 87곳(15.3%), 대기업 37곳(6.5%), 공기업 29곳(5.1%), 외국계 기업 9곳(1.6%) 등이다.


Tag
#채용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