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 오창읍 축전지 제조공장 폭발사고…고립 1명 수색 중
청주 오창읍 축전지 제조공장 폭발사고…고립 1명 수색 중
  • 신동빈 기자
  • 승인 2022.01.21 18: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후 5시 56분 초진, 3~4층 천장 붕괴로 수색 지
폭발사고가 발생한 충북 청주시 오창읍의 한 축전지 제조공장.
폭발사고가 발생한 충북 청주시 오창읍의 한 축전지 제조공장.

[중부매일 신동빈 기자] 충북 청주시의 한 공장에서 폭발사고가 발생, 1명이 고립됐다. 소방은 초기진화를 완료하고 수색작업을 벌이고 있다.


충북도소방본부에 따르면 21일 오후 3시께 청원구 오창읍의 한 축전지 6층 규모 제조공장 4층 보일러실에서 폭발사고가 발생했다. 


이 사고로 직원 A(34)씨가 건물에 고립됐다. 함께 일하던 직원 2명은 출동한 119에 의해 30여분만에 구조됐다. 또 다른 직원 1명은 자력으로 탈출했다. 


소방은 이날 오후 5시 56분께 건물 초진을 완료하고, 본격적인 수색작업을 벌이고 있다. 다만 건물 3~4층간 천장이 무너지면서, 수색이 지연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