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암산 도시생태축 복원사업지 내 조선시대 추정 주거지 발견돼
우암산 도시생태축 복원사업지 내 조선시대 추정 주거지 발견돼
  • 장병갑 기자
  • 승인 2022.01.25 17: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암산 도시생태축 복원사업지 내 조선시대 추정 주거지./청주시
우암산 도시생태축 복원사업지 내 조선시대 추정 주거지./청주시

[중부매일 장병갑 기자] 청주시 청원구 율량동 우암산 도시생태축 복원사업 대상지 내에서 조선시대의 추정되는 주거지가 발견됐다.

25일 청주시에 따르면 지난해 6월 이 사업지 내 유물 산포지를 시굴 조사한 결과, 일부 구간에서 조선시대의 것으로 보이는 주거지 1곳이 발견됐다.

우암산 도시생태축 복원사업지 내 조선시대 추정 주거지./청주시
우암산 도시생태축 복원사업지 내 조선시대 추정 주거지./청주시

문화재 학술자문위원회가 유구가 확인된 지점을 중심으로 발굴조사를 실시해 유구의 구조·성격·시기 등을 밝히는 것이 바람직하다는 의견을 제시, 시는 오는 3월께 발굴 조사에 나설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발굴조사를 추진해 결과에 따라 문화재 보존조치를 하되 도시생태축 복원사업 추진에는 최대한 지장이 없도록 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청주시는 2021년 환경부 '그린뉴딜' 사업인 도시생태축 복원사업에 장기미집행 도시공원인 청원구 율량동 우암산근린공원을 대상지로 공모·선정돼 국비 49억원을 포함한 모두 70억원을 투자해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이곳에 하늘다람쥐, 참매, 새호리기 등 우암산 자락의 멸종위기종 서식처를 복원하고 생태습지도 조성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