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여 규암면 외2리 주민일동, 산불피해 지역 성금 기부
부여 규암면 외2리 주민일동, 산불피해 지역 성금 기부
  • 윤영한 기자
  • 승인 2022.03.24 10: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윤영한 기자 〕 부여 규암면 외2리 주민일동(마을이장 이일건, 새마을부녀회장 장동자)은 강원·경북 산불피해 주민을 돕는 데 사용해달라며 성금 200만 원을 기부했다.

규암면 외2리 주민들은 지난 2018년부터 매년 지역의 어려운 이웃을 위한 기부활동을 이어오고 있다. 이번 강원 삼척과 경북 울진에서 발생한 산불로 어려움을 겪는 주민들을 위한 특별 성금모금에도 동참하며 나눔을 실천했다.

이일건 이장은 "우리도 1987년 수해피해 당시 주변에서 많은 도움을 받았던 기억이 있다"며 "갑작스런 산불로 어려움을 겪고 있을 주민들의 일상 회복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했다.

박정현 부여군수는 "도움 받은 기억을 잊지 않고 나눔을 실천해 주시는 외2리 주민들의 기탁을 계기로 우리 지역에서도 나눔이 확산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충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는 3월 말까지 강원·경북 산불피해를 돕기 위한 특별 모금을 진행하고 있다. 규암면 외2리 주민들이 기부한 성금도 충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지원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