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중원문화재단, 문화가 있는 날 '썸. 썸. 스토리' 운영
충주중원문화재단, 문화가 있는 날 '썸. 썸. 스토리' 운영
  • 정구철 기자
  • 승인 2022.05.23 10: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정구철 기자] (재)충주중원문화재단(이사장 백인욱)은 2022 문화가 있는 날 '썸, 썸, 스토리(Some Some Story)'사업을 오는 28일 오후 1시부터 관아공원 일원에서 운영한다.

이 행사는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는 지역특화 사업으로 지역민의 일상생활 속 문화향유 기회를 확대하고 지역의 문화권 향상을 위해 지역 특성에 맞춰 자유롭게 기획한 특색 있는 프로그램을 매월 마지막 주 토요일 문화가 있는 날 선보이게 된다.

재단은 공모사업 선정을 통해 확보한 국비 6천만 원을 포함한 총사업비 1억2천만 원으로 5월부터 10월까지 매월 마지막 주 토요일 관아공원을 중심으로 인근 문화재 및 문화시설에 관련한 5가지 시대별 테마로 구성한 체험활동과 전시 및 다양한 공연이 결합된 복합 문화행사로 진행한다.

특히, 5월 가정의달과 어린이날 100주년 기념 기획공연으로 유아를 동반한 가족들이 함께 즐길 수 있는 실내 아동극 '호랑아 호랑아'가 전석 무료로 관아골 동화관 홈페이지에서 사전예약을 통해 관람 가능하고 풍물놀이와 마당극이 어우러진 전통연희 가족 마당극 '오작교 아리랑'이 문화창업재생 허브센터 앞 광장에서 펼쳐진다.

또 문화다양성에 대한 인식 확산 및 가치 공유를 위한 2022 문화다양성 주간행사 '다양하니 행복이다', '오프라인 프로그램 '多재多능 퍼네이션', '책으로 마주잇다', '모두 多 꽃이야' 등 체험활동을 통해 충주시민의 문화다양성 인식과 감수성을 높일 수 있는 캠페인도 함께한다.

2022 문화가 있는 날 사업 관련, 자세한 사항은 예술지원팀(☎723-1344)로 문의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