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병우 선대위 "윤건영 측, 명의도용 지지선언 관여"
김병우 선대위 "윤건영 측, 명의도용 지지선언 관여"
  • 이지효 기자
  • 승인 2022.05.23 10: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병우 후보 선대위의 오인배 상임선대위원장이
김병우 후보 선대위의 오인배 상임선대위원장이 "윤건영 후보 선거사무소에서는 전혀 관여한 바가 없고 지지자들의 단순 실수라고 주장했지만 모두 거짓인 것을 확인했다”고 밝히고 있다.

[중부매일 이지효 기자] 김병우 충북교육감후보 선대위는 23일 "윤건영 후보 선대위가 '교원 명의도용 지지선언'에 직접 관여한 정황이 확인됐다"고 주장했다.

김 후보 선대위는 이날 긴급 성명을 통해 "현직 교원 명의도용 지지 선언과 관련해 '선거사무소가 전혀 관여한 바 없고 지지자들의 단순 실수'라는 윤 후보의 주장이 거짓임을 확인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윤 후보 선대위 소속 상임 선대위원장 중 한명인 조모 씨는 지난달 26일 윤 후보에게 위촉장을 받은 선대위 관계자"라면서 "조모 씨는 위촉장을 받은지 이틀째인 지난달 28일 도교육청 기자실에서 전직 초등 지지교원 대표로 지지선언을 발표했다"고 지적했다.

김 후보 선대위는 "이는 윤 후보 선대위가 지지선언을 직접 기획하고 주도한 것으로 볼 수밖에 없는 명백한 증거"라며 "선관위에 이런 부분을 전달하고 철저한 조사를 촉구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병우 후보 선대위에서 제공한 '명의도용 지지선언'관련 자료
김병우 후보 선대위에서 제공한 '명의도용 지지선언'관련 자료

지난달 28일 전직 초·중등 교원 20여명은 기자회견을 해 윤 후보 지지 선언에 참여한 1천여명의 명단을 공개했다.

지지선언 명단에 현직 교사와 공무원이 수십명 이상 포함된 것으로 알려져 도 선관위가 선거법 위반 여부에 대한 조사를 벌이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