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격리자, 선거목적 외출 허용
코로나19 격리자, 선거목적 외출 허용
  • 장병갑 기자
  • 승인 2022.05.26 16: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전투표(28일)·본투표(6월1일) 오후 6시 20분부터 투표완료시까지

[중부매일 장병갑 기자] 청주시 보건소는 제8회 전국동시지방선거와 관련해 오는 28일에 실시하는 사전투표와 6월 1일에 실시하는 본투표에 코로나19 격리자의 선거 목적 외출이 허용된다고 밝혔다.

사전투표와 본투표 모두 오후 6시 20분부터 외출이 허용되며 투표완료 즉시 귀가해야 한다.

사전투표는 오후 6시 30분부터 8시까지, 본투표에서는 오후 6시 30분부터 7시시 30분까지 투표할 수 있다.

보건소에서는 관할지역 격리자등 유권자에게 외출시간, 이동방안, 주의사항 등에 대해 문자로 발송하고, 홈페이지에 외출안내 및 귀가요청에 대한 내용을 기재할 예정이다.

투표 시 유권자는 신분증과 보건소에서 수신한 문자를 지참해야 한다.

유권자는 도보 또는 자차, 방역택시를 이용해 이동해야 하며 마스크(KF94 또는 동급 이상) 상시 착용, 사전투표사무원 외 타인 접촉 금지, 투표 장소로 직행 및 투표 후 즉시 귀가 하는 등 방역 수칙을 준수해야 한다.

단 투표 목적이 아닌 사유로 외출할 경우, 감염병예방법위반으로 1년 이하의 징역 또는 1천만 원 이하의 벌금이 부과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