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호중, 충북도청서 지방선거 사전투표
윤호중, 충북도청서 지방선거 사전투표
  • 정세환 기자
  • 승인 2022.05.27 14: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북은 대한민국의 중심, 도민의 판단이 4년 좌우"
윤호중 더불어민주당 공동비상대책위원장이 27일 충북도청에 마련된 청주시 상당구 성안동 사전투표소에 사전투표를 하고 있다. /정세환
윤호중 더불어민주당 공동비상대책위원장이 27일 충북도청에 마련된 청주시 상당구 성안동 사전투표소에 사전투표를 하고 있다. /정세환

[중부매일 정세환 기자] 제8회 전국동시지방선거 사전투표 첫 날인 27일 윤호중 더불어민주당 공동비상대책위원장이 충북 청주를 찾았다.

윤 위원장은 이날 오전 충북도청에 마련된 청주시 상당구 성안동 사전투표소에서 사전투표를 했다.

그는 사전투표를 마치고 나와, 도청 본관 정문 앞에서 기자들을 만났다.

윤 위원장은 청주에서 사전투표를 한 것에 대해 "충북은 대한민국의 중심"이라며 "충북도민들의 판단이 향후 4년 간 우리나라의 균형 발전을 좌우할 것"이라고 이유를 설명했다.

이어 "여러분께서 투표해 주시면 이길 수 있으니, 더불어민주당에 적극 투표해 달라"고 지지를 호소했다.

윤호중 더불어민주당 공동비상대책위원장이 27일 충북도청에서 사전투표를 한 후, 도청 본관 정문 앞에서 기자들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정세환
윤호중 더불어민주당 공동비상대책위원장이 27일 충북도청에서 사전투표를 한 후, 도청 본관 정문 앞에서 기자들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정세환

또 박지현 공동비상대책위원장과의 당내 갈등에 대해서는 "불협화음이라 생각하지 않는다"며 "당 혁신 문제는 선거가 끝난 후 다시 고려할 것"이라고 답했다.

이후 윤 위원장은 육거리종합시장에서 노영민 도지사 후보와 송재봉 청주시장 후보에 대한 지원 유세를 하는 것으로 청주 방문 일정을 이어나갔다.

그는 "노영민 후보는 의정 활동, 외교, 중앙 행정 등 경험과 전문성을 두루 갖춘 충북의 전문가"라며 "경기도에서 내려온 후보가 아닌 충북만을 생각하는 제대로 된 후보를 뽑아 달라"고 지지를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