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출신 김동연 경기지사 당선인 인수위 부위원장에 세광고 출신 김용진
충북출신 김동연 경기지사 당선인 인수위 부위원장에 세광고 출신 김용진
  • 김홍민 기자
  • 승인 2022.06.09 17: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개 분과·3개 특위·1개 TF로 구성… 인수위원은 20명
김동연
김동연

〔중부매일 김홍민 기자〕충북 음성출신 김동연 경기지사 당선인의 도지사직인수위원회가 9일 현판식을 열고 공식 출범한 가운데 청주 세광고를 졸업한 김용진 전 국민연금공단 이사장이 인수위 부위원장으로 합류했다.

'변화의 중심, 기회의 경기'를 슬로건으로 내건 인수위 사무실은 경기도인재개발원 미래관에 마련됐다.

인수위는 6개 분과, 3개 특별위원회, 1개 TF에 20명의 위원으로 구성됐다.

김 당선인은 이날 "인수위원은 '일' 위주, 전문성 위주로 꾸렸다"며 "인수위가 실용적으로, 정파를 뛰어넘는 도민을 위한 청사진을 만들어 주실 것으로 믿는다"고 말했다.

김용진
김용진

김용진 부위원장은 임기를 1년 4개월 남기고 국민연금공단 이사장직을 사직한 후 지난 4월 김동연 당시 더불어민주당 경기지사 예비후보의 비서실장을 맡았다.

30회 행정고시 합격 후 공직에 입문한 김 부위원장은 박근혜 정부에서 기획재정부 사회예산심의관을 맡은 뒤 한국동서발전(주) 대표이사 사장으로 나갔다가 문재인 정부 출범 후 기재부 2차관으로 복귀했다.

당시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김 당선인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