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경찰, 두바퀴차 법규위반자 1천951명 적발
충남경찰, 두바퀴차 법규위반자 1천951명 적발
  • 황진현 기자
  • 승인 2022.08.04 15: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황진현 기자]충남경찰청은 6월과 7월 오토바이·자전거·개인형 이동장치 등 두바퀴차량 법규위반행위 일제단속을 진행한 결과 법규위반자 1천951명을 적발했다고 4일 밝혔다.

유형별로는 안전모미착용 운전자가 1천316명으로 67%를 차지하고 그 다음으로 신호위반(248명), 무면허운전(143명), 인도주행(31명), 중앙선침범(29명) 등의 순으로 나타났다. 차종별로는 이륜차 운전자가 1천117명으로 57%를 차지, 그 다음으로 개인형 이동장치(PM) 821명, 자전거 운전자 13명 순이었다.

대표적으로 천안지역에서 이륜차 전담단속팀을 구성, 상습고질적으로 교통법규위반행위가 발생하는 천안로사거리, 터미널사거리, 단국대 등 대학가 주변에서 집중단속 전개, 무면허 운전자 16명을 포함해서 489명을 적발했다.

이 같은 집중 단속활동으로 7월 중 교통사고 사망자는 17명으로 전년대비 29%(24→17명), 6월 대비 26%(23→17명)각각 감소했다. 이 중 이륜차 교통사고 사망자는 전년대비 해서 62.5%(8→3명), 6월 대비 50%가(6→3명) 감소했다. 또한 전체 교통사고 사망자는(144→121명) 전년대비 16%, 보행 중 사망자는(37→34명) 8.1%, 음주운전사망자(10→5명)는 50% 줄었다.

충남경찰청 관계자는 "관광지 주변에서 무면허로 4륜형 오토바이, 개인형 이동장치 등 이륜차 운행이 많아지고 있는 만큼 안전모착용·면허소지·음주운전 여부에 대해서 엄정하게 단속을 할 계획"이라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