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 손으로 전하는 언어 '수어통역사' 양성
세종시, 손으로 전하는 언어 '수어통역사' 양성
  • 표윤지 기자
  • 승인 2022.08.04 16: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 상반기 입문·회화반에 이어 8월 고급반 20여 명 참여

[중부매일 표윤지 기자]세종인재평생교육진흥원(이하 평진원)이 3일 박연문화관에서 수어통역사 고급반 양성과정을 개강했다.

이번 과정은 올해 상반기 진행했던 입문반, 회화반의 후속과정이다. 고급반은 앞선 두 과정을 수료한 20여 명의 예비 수어통역사를 대상으로, 오는 9월까지 30시간에 걸쳐 진행된다.

작년 장애인 평생학습도시 사업의 일환으로 시작한 수어통역사 양성과정은 세종시민의 수어(手語) 교육에 대한 높은 관심에 힘입어 작년에 이어 올해도 상반기에 입문반과 회화반이 개설돼 총 52명에 수료생을 배출했다.

특히, 이번 고급반 이수자는 향후 한국농아인협회 세종특별자치시협회와 수어통역센터와 연계해 다양한 봉사활동 기회가 부여될 예정이다.

박영송 원장은 "이번 교육을 통해 어렵게만 느껴진 수어에 한걸음 다가가는 기회가 되었기를 바란다"며 "향후 수료생들이 지역사회에서 청각·언어 장애인과 비장애인 간 메신저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유관단체와 연계하여 다양한 활동 기회를 가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기타 자세한 내용은 평진원 누리집를 참고하거나 평진원 평생교육팀(☏044-865-9653)으로 문의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