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천 복숭아 대전시민 입맛 공략… 880상자 완판
옥천 복숭아 대전시민 입맛 공략… 880상자 완판
  • 윤여군 기자
  • 승인 2022.08.05 22: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4일 시청서 판촉행사… 1천850만원 판매고 올려
대전시청에서 옥천복숭아 판촉행사를 열어 도시민들의 인기를 끌었다. / 옥천군


[중부매일 윤여군 기자]옥천군은 대전시에서 복숭아가 판촉행사를 통해 도시민 입맛 공략에 성공했다.

군에 따르면 지난 8월 3일~4일 대전시청에서 진행된 판촉행사에서 880상자를 완판하며 1천850만원의 매출을 올렸다.

오전 10시부터 판촉행사가 시작되면서 대전시청 로비에는 옥천 복숭아의 달콤한 맛과 향기로 가득차 오가는 사람의 발길을 멈추게 했다.

시식용으로 준비한 복숭아가 30여분 만에 동이 난 후에도 입소문을 타고 많은 사람들이 한꺼번에 몰려 인기를 실감케 했다.

또한, 행사 첫날에 구매한 소비자들이 다음 날에도 재 구입하는 사례도 많아 옥천 복숭아의 맛과 품질의 우수성을 확인하는데 충분했다는 평가도 나왔다.

행사장에는 황규철 옥천군수와 박한범 옥천군의회 의장 등을 비롯한 군의원 등도 방문해 대전시장과 시 의장을 만나 향후 협력사업에 대한 논의를 하는 등 유대를 강화했다.

행사 기간 준비한 복숭아는 880상자로 완판해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땀 흘리며 농사지은 복숭아 농가는 함박웃음을 지였다.

군 관계자는 "앞으로 옥천복숭아 인지도 제고를 위한 다양한 판촉행사를 실시하여 농업인 소득 증대에 기여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