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동 황간 안화리 진입로 개설공사 준공
영동 황간 안화리 진입로 개설공사 준공
  • 윤여군 기자
  • 승인 2022.08.05 22: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마을 진입도로가 협소해 통행에 불편을 겪었던 황간면 안화리 마을입구까지 왕복 2차선으로 진입도로를 확·포장해 개통했다.


[중부매일 윤여군 기자]충북 영동군 황간면 안화리(군도24호선) 진입로가 새단장됐다.

군은 그동안 마을 진입도로가 협소해 지역주민들이 통행에 불편을 겪어오던 황간면 안화리 마을입구까지 왕복 2차선으로 진입도로를 확·포장해 개통했다.

기존 진입도로는 폭이 3m로 협소하고 경사도가 심해 농기계 및 차량교행이 어려워 운전자와 보행자의 통행불편과 교통사고 위험에 노출돼 있었다.

군은 길이 160m, 폭 8m의 2차선 진입도로 확·포장을 위해 사업비 13억원을 투입해 2020년 10월 착공, 이달 5일 준공해 주민 불편사항과 문제점들을 말끔히 해소했다.

군 관계자는 "이번 진입도로를 확·포장해 지역주민 및 이용자들의 통행불편 해소는 물론, 도로기능 향상으로 이 지역에서 생산되는 농산물 물류 수송의 원활한 흐름으로 삶의 질 향상이 기대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